[영화리뷰]‘더 퀸’
대중 앞에 굴복한 여왕의 권위
다이애나 빈 죽음 후 영국 왕실 혼란 그려
보수적 완강함·개방적 자유로움 사이 갈등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