성차별 법령 고치기에 팔 걷어 붙인 김선욱 법제처장
“남녀 ‘차이’ 고려한 법이 가장 좋은 법”
‘무조건 똑같이’ 말고 ‘결과적 평등’을
성인지 교육이 ‘좋은 법 보는 눈’ 기른다
관련기사

  1. 법제처 올해 역점 사업은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