성차별 군인사법 개정운동 나선 피우진 예비역 중령
“유방 절제 ‘장애’ 규정은 성차별 후배 여군 위해 끝까지 싸운다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