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가족친화경영” 정부·기업 통했다
탄력근무·육아지원 등 우수기업 인센티브…‘가족친화지수’개발도
유한킴벌리·팬텍·삼성SDS 등 100여 중소·대기업 동참 선언
관련기사

  1. “직원 가정 챙겨주니 생산성으로 보답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