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사 지사장 출신 지방의회 입성
조선미·빈미선·길윤옥 당선자 “여성권익 향상 의정” 약속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