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고령화 문제 지역단위로 풀어야”
한·일 실버산업 심포지엄 참석 이시하라 미치코씨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