해외 난자 관련 법안은
대부분 불임시술만 기증 허용…연구용은 불허
독일·일본 등 14개국 금지…회교국가선 배아 기증도 안 해
관련기사

  1. 난자기증 “여성건강 대책 시급하다”
  2. “난자기증은 윤리·여성인권 전제돼야”
  3. 여성시각 ‘난자해법’ 언론 큰 관심
  4. “‘싱싱한 난자’표현 쓰지 말자” 즉석 합의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