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할머니들에겐 아직 광복은 오지 않았다”
신혜수 정대협 상임대표
관련기사

  1. “위안부 문제 日 정부 배상해야” 87.6%
  2. 92년 시작 669회 맞아 “법적 배상·사죄”촉구
  3. 위안부 할머니 증언 생생히 담겨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