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우리는 대한민국 대표 멘토&멘티] “비전 함께 공유할수록 서로의 차이는 작아져요”
성균관대 사범대 선후배 사이인 이주환·이원아씨.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