성매매 단속 일시중단 일파만파
장하진 장관 "집결지 사업 위한 임시 조치 와전" 해명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