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가정폭력 외면 국가가 책임져라”
“희생자 가족 수차례 신고 '방관'…이명숙 변호사 사건 맡아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