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내 인생의 쉼표 하나-아, 영도다리]
시대의 아픔 고이 접는 피란의 이정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