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절기 가스사고 '요주의'…점검도 두 배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