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러브콜 받는 전천후 공직자 돼야”
권영애 대구 여성정책과장 35년 공직생활 마감 연설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