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대家 주총엔 '현지모'가 있다
KCC이어 상선·엘리베이터 참석 현정은 지지 촉구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