<춘향이와 몽룡이의 사랑이야기> 연출가 방은미
“딸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무대로 만들었죠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