폐백·이바지 음식으로 창업한 음식연구가 홍옥자씨
“어려운 가정 일구는 주부들 창업 돕고파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