일제시대 위안부 동원 ‘강제와 사기였다’
제3자인 미군 비밀문서 통해 확인돼 서울대 정진성 교수팀 발표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