미선·효순 아버지
심수보, 신현수씨
“아비가 너희를 대신해 한을 풀어주마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