그는 우리시대 최고의 여창이었다
구미문화연구회, 명창 박록주 기리는 작업 활발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