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미경 의원, 피폭자 원호법 적용 한·일의원 간담회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