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식기수로 데뷔한 여기수 이금주
경마장 볼거리 되지 않도록 열심히 달리겠다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