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인터뷰]윤경숙 한국통신 서울번호안내국 복지부장
“분사하면 요금 인상 정보유출 위험 높아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